Gadget

B&O A8 10여년만에 다시 구입한 이어폰

_1060160
거의 10년도 전 그러니까 A8이 8만원하던 시절 구입해서 쓰다가 중고로 팔았었다.

근데 문득 생각이 나서 일본 출장 갔다오는 동생편에 구해서 오늘 가지고 왔다.

 

_1060161

영수증도 챙겼고!
이런건 상자 안에 넣어둬야 안 잃어버림.

 

 

 

_1060162

 

십수년동안 참 안 바뀌는 제품도 드물텐데

 

_1060163

상자를 열면 이렇게 이어폰이 바로 보인다.
비닐에 쌓여서..

 

 

_1060164

(실용적인) 구성품은 이어폰, 솜2쌍, 가죽케이스
(쓸데없는) 나머지는 비행기 기내용 어뎁터와 설명서 및 B&O카탈로그 등 찌라시..

 

_1060165

 

이어폰 악세사리 중에 이것 만큼 실용성과 간지를 갖춘것도 드물다.
근데 퀄리티가 너무 떨어진다.
예전에도 이랬나 싶을 정도로…

그래도 뭐 없는 것 보다야 낫지

_1060172

이어폰의 디자인은 지금봐도 세련되었다.
지금도 그런데 십년전에 봤을 땐… 뭐 비슷하게 멋짐.

근데 까만 부분이 이전엔 플라스틱이었는데 지금은 고무로 바뀐게 아쉬운 점.
그리고 끝부분 꼬다리가 자주 빠져서 사람들이 금속으로 만들어서 끼우고 다녔었는데,
요즘도 그러나?

 

트리플파이 쓰지만 여름에 쓰기엔 이어팁의 부식이 빨라서 이놈으로 쓸 예정.

_1060175

케이스에 넣고 케이블을 둘둘 말고 다니면 된다.
근데 저것도 한 두번이지 그냥 막 넣고 다닐 예정.

 

_1060168

전반적으로 이어폰 본체인 금속부분을 제외하곤 퀄리티가 가격대에 비하며 많이 부실하다.
외국에서 사도 그럴까 싶을 정도로….
하지만 간지나니까

그걸로 끝.

 

 

_1060170

세바준과 함께~

Tags

디노

안녕하세요. 2006년부터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누군가 오지는 않지만 혼자 이 드 넓은 인터넷 세상에서 작은 공간을 꾸며가고 있습니다.

Related Articles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