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pearance

Graf & Lantz Carry All

구입일자 : 2015년 1월 30일
구입처 : 나의 시선
구입가격 : 389,000원
가방, 특히 손으로 들고다니는 토트백 덕후인 나는 좋은 제품이 보이면 그냥 눈이 돌아간다.

평소에 자주 방문하는 나의시선 블로그에서 눈에 띄는 소개글이 올라오더니 어김없이 판매가 시작되었다.

일반적인 남자들이 가방에 투자하는 금액 치고는 상당히 비싸지만 사진상으로 보기에 너무나 좋아 보여서 바로 구입.

 

_1050543

 

저가방에 넣고 다녀야 할 것같은 가젯들을 그림으로 그려서 함께 포장되어 왔다.
저거 다 넣고 다닐려면 엄청 무겁겠지..

 

 

_1050549

일반적인 한국에서 구입하는 제품과는 다른 포장.
담백하니 좋다.

 

 

_1050555

탭에도 귀여운 그림과 제품명이 적혀져있다.

 

 

 

_1050558

비닐에 쌓여져 나온 가방.
생각보다 크다.

 

 

_1050561

그냥 대충봐도 만만한 퀄리티가 아닌듯.

 

 

_1050563

특히나 가죽의 질이 아주 좋다.

 

_1050564

 

그냥 평생써도 될 만큼.

 

 

_1050565

 

버클은 무려 비닐로 보호되어 있다.
물론 쓰다보면 기스나겠지만 그것도 멋이 아니겠는가?

 

 

_1050566

바닥부분 가죽에는 브랜드명이 찍혀져 있다.
이 가방에서 가장 맘에 드는 부분.

가죽이지만 바닥에 함부러 놓진 않는다.

 

 

_1050567

 

몸체는 패브릭으로 되어 있는데 안 좋은 냄새가 스며들까봐 걱정이다.
촉감은 너무 부드러워서 겨울에 들고 다니면 안성탕면맞춤!!

 

 

_1050568

 

지퍼가 있기때문에 아무렇게나 놓아도 내용물은 쏟아지지 않는다.
물론 다른 제품도 그런게 많지만..

 

지퍼가 아주 좋다.
비싸니까 그렇지.

 

_1050570

 

가방 안에는 양옆으로 작은 주머니 2개가 있고, 그게 끝

그냥 아무 물건 다 넣고 다녀라 그 이야기 인거 같아서 그냥 정리 안 하고 손 넣고 원하는 물건을 찾는다.

 

 

_1050575

 

가방이 멋있음.

 

 

_1050574

 

이래서 여자들이 가방을 좋아하는 건가?

 

 

Tags

디노

안녕하세요. 2006년부터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누군가 오지는 않지만 혼자 이 드 넓은 인터넷 세상에서 작은 공간을 꾸며가고 있습니다.

Related Articles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