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

궁녀


지난 일요일 서면 롯데시네마에서 궁녀를 봤다.
보기전에는 그냥 스릴러라는 것만 알고있었고 그냥 적당한 영화이겠거니 했는데…
의외로 너무 재미있었다.
약간은 머리를 써야하는 영화이지만 스릴러 답게 중간중간 간떨어지게 만드는 장면과 몸이 배배꼬일정도 제대로 눈뜨고 보기엔 섬뜩한 장면들도 많지만 단지 영화상에 눈요기거리?를 제공한다는 느낌보다는 영화의 전체이야기에 잘 배어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박진희를 비롯해 어린배우들과 고수?연기자분들과의 연기는 전혀 어색함이 없었다.궁녀를 보고나서 혈의 누가 생각났다.
흥행에는 어땠는지는 모르지만 재미있게 본영화를 뽑으라면 절대 빠지지 않는 영화다. 그리고 정말 명작이라고 생각한다.
혈의 누 만큼이나 재미있는 영화가 나왔다는 생각.
보고 나오면서 이거 장난 아닌데? 하는 느낌을 받았다.

약간은(?) 잔인하거나 섬뜻한걸 싫어하지만 않는다면 보라고 강추하고픈 작품이다.

Tags

디노

2006년부터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누군가 오지는 않지만 혼자 이 드넓은 인터넷 세상에서 작은 공간을 꾸며가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Protected with IP Blacklist CloudIP Blacklist Clou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Back to top button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