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ay Music

에픽하이의 북앨범 <魂: Map the Soul>- 작품 보도자료 –




에픽하이의 북앨범 <魂: Map the Soul>- 작품 보도자료 –

 

 

2000년대에 접어들며 한국 음악 역사상 가장 독창적이고, 음악적 색깔이 뚜렶한 아티스트로 자리를 잡은 에픽하이. 그들이
<魂: Map the Soul> 이라는 완벽히 새로운 형식의 작품을 완성했다. 그 동안 힙합을 기본으로 락,
일렉트로닉, 하우스, 테크노, 소울, 라운지 등 수없이 많은 장르들과의 크로스오버를 통해 본인들만의 „유익한‟ 사운드를
들려줬다면 이번엔 앨범과 책을 하나의 작품으로 완성시켜 „북앨범 (Book Album)‟이라는 새로운 문화코드를 선보인다.

 

전형적인 기획사의 울타리에서 독립한 에픽하이는 모든 틀과 형식을 벗어난 진보적인 문화 활동의 시작을 위해 „Map the
Soul, Inc‟
라는 인디펜던트 레이블을 설립했고, „mapthesoul.com‟이라는 아티스트 포털 사이트를 직접 들어
운영하고 있다. 이들의 이 새로운 작품과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되는 이유는 간단하다. 에픽하이이기에.

 

 

<북앨범>은 무엇인가?

 

 

작품마다 특별한 음악적 시도를 통해 자신들만의 독창적인 음악 세계를 일궈낸 에픽하이. 이들의 새로운 작품 <魂:
Map the Soul>
은 책과 앨범을 하나의 작품으로 완성시켜 <북앨범>이라는 새로운 문화코드를 선보인다.
앨범 부분의 전체적인 사운드는 에픽하이의 결성 초기에 선보이던 힙합문화 정통에 충실한 음악이면서도, 가사 면에서는 보다 세련되고
시적인 창작으로 진부하지 않은 힙합음악을 들려준다. 또한 우리말과 영어 2개의 얶어로 된 수록곡들과 해외 뮤지션들과의 교류가
담겨 있기에, 전세계 음악팬들과 쉽게 소통할 수 있는 작품이다. „창작‟이라는 부제를 가진 책 부분은 앨범의 시작부터 완성까지를
각 단계별로 기록하며 여러 편의 수필, 사진과 노트들을 통해 창작자들이 어디서 어떻게 영감을 얻고 풀어낼 수 있는지를 보여준다.
책 부분 역시 한글과 영어 2개의 언어로 제작되어 있다. 창작에 대해 너무 어렵게 생각하는 젊은이들과 청소년들에게 창조의
즐거움과 „너 역시 할 수 있다‟라는 자신감을 심어줌으로서 더욱 더 많은 아티스트들이 빛을 발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펴낸
작품이다.

 

북앨범 <魂: Map the Soul>은 단순한 반복구와 유행성 사운드로 음원 판매에 급급한 현 음반 시장과
소수만의 문화 공간이 되어버린 출판 업계에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며 시도만으로도 이미 상당한 평가를 받고 있고, 상업적 성공의
유무와 관계없이 음악계를 책임진 젊은 아티스트로서 가장 아름다운 시도이자 도전으로 기억 될 것이다.

 

 

아티스트 포털 사이트 <mapthesoul.com>!

 

 

에픽하이가 직접 만들고 운영하는 이 사이트는 아티스트와 팬이 그 어떤 필터도 없이 직선으로 소통할 수 있는 <아티스트
포털 사이트>이다. 이 사이트는 미디어 2.0 형식의 시스템을 국내최초로 활용함으로서 아티스트와 대중이 예전에는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가까이 소통할 수 있다. <mapthesoul.com>은 에픽하이의 포토 일기장, 비디오 블로그 인
‘mapTV’, 온라인 쇼핑몰 등 다양한 서비스를 팬들에게 제공하며 또한 우리말과 영어 동시 지원 사이트로서 대한민국 뿐만
아니라 세계의 어느 곳 에서도 쉽게 접근할 수 있다.

 

 

단독 판매? 직접 유통?

 

에픽하이의 이번 작품은 <mapthesoul.com>을 통해 단독 판매되며, 아티스트부터 팬으로 직접유통된다.
이미 국외에서는 Radiohead, Nine Inch Nails, Madonna 등 세계 최고의 뮤지션들이 전형적인 유통방식을
완벽히 떠나 개인이 운영하는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음악을 팬들에게 전하고 있는 추세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전형적인 전국유통을
하지 않고 오로지 한 인터넷 사이트에서만 판매한다면 수익과 홍보 면에서 손해를 보는 것이 사실이다. 늘 10만장 이상의
앨범판매를 기록하고 차트 1위를 석권하는 에픽하이가 이런 대단한 모험을 하고 있는 이유는? 팬서비스! 전형적인 유통과 판매망을
거치다 보면 이런 저런 피할 수 없는 프리미엄들이 붙게 되고 자연스레 판매 가격이 아티스트의 의도와 상관없이 천정부지로 치솟게
된다. 특히 에픽하이의 이번 작품은 책과 음반이 함께 인만큼 가격도 그만큼 높아 질 수밖에 없다. 이에 관해 에픽하이는 말한다:
“작품의 가치가 아무리 높아도, 우리의 팬들에게 부담되는 가격은 싫다. 우리의 팬들은 다른 팬들과 비슷한 지출을 해도 더 많은
걸 얻었으면 한다. 거품을 최대한 빼고 가격을 내리려고 하다 보니 직접 판매/유통을 하는 방법밖에 없다는 걸 깨닫게 되서, 이번
작품만큼은 새로운 방식으로 판매하게 되었다.”
손해를 봐도 팬들을 위해 도전해보겠다는 에픽하이의 굳은 결심이다.

 

 

앨범 상세정보

 

이 „북앨범‟의 음악 CD에는 타이틀곡 „Map the Soul‟을 포함 한 총 10곡이 담겨져 있으며, 힙합계의
내로라하는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해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한국계로서는 유일하게 미국과 일본에서 왕성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는
해외 뮤지션 Kero One, 이미 에픽하이의 예전 앨범들을 통해 연주자와 랩퍼로서 본익의 가치를 증명하고 있는 MYK, 그리고
현 언더그라운드 힙합씬을 대표하는 8명의 아티스트들이 동시에 참여하여 힙합씬 앞에서 에픽하이의 중심적인 위치를 또 다시
증명해주고 있다.

 

1.Believe (작곡: Loptimist, 작사: Tablo, Mithra)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첫 번째 트랙. 한국 언더그라운드의 대표적 신예 프로듀서 Loptimist의 비트위에 ‘우리가 할 수
있었으면 너도 할 수 있으니, 믿어라’
라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젂한다. 혁명은 한 발걸음으로 시작한다는 마인드로, 꿈이나 현실
앞에서 좌절을 하고 있는 이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주는 곡이다.

 

2.Cipher (작곡: Beatbox DG, 작사: Tablo, Mithra, MYK)

 

녹음실에 놀러온 국내 최고의 휴먼 비트 박서 Beatbox DG와 함께 즉흥적으로 만들어진 트랙. 오로지 입으로 만들어 내는 소리로 이루어진 트랙위에 세 명의 랩퍼가 내뱉는 프리스타일이 허를 찌른다.

 

3. Map the Soul (작곡: DJ Tukutz, 작사: Tablo, Mithra)

 

앨범의 제목과 동명인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사랑, 자연, 그리고 믿음을 노래한다. 자극적이고 선정적인 단어와 문구들로 점철된 최근의 문화 상품들 속에선, 우리가 정말 필요한 메시지는 찾을 수가 없다. 물질적이고 육체적인 것들이 아닌, 우리가 진정으로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스스로에게 질문을 던지게 하는 곡. 에픽하이는 “No reason to live without
you (너 없이는 사는 게 의미 없다)”
라고 읊으며 세상의 수많은 지친 영혼들에게 “해답은 가까운 곳에 있다”고 속삭인다.

4. Customer Service (Skit)

 

5. Top Gun (작곡: DJ Tukutz, 작사: Tablo, Mithra)

 

디제이 투컷의 펑키한 비트위에 타블로와 미쓰라가 배틀랩 형식으로 랩을 내뱉는다. 드럼과 베이스의 웅장함에 타이트한 래핑과
절묘한 스크래치가 싞나게 어우러짂다. “세상이 다 알아들어. 김태희가 춤을 추고 태환이가 따라 불러”같은 장난스러운 가사들이
재미를 더한다.

 

6. Scenario (피해망상 pt. 2) (작곡: Tablo, 작사: Tablo, Mithra)

 

에픽하이의 4집 앨범 ‘Remapping the Human Soul’의 ‘선곡표’는 노래 제목들로 가사가 이루어진 곡이다.
그렇다면 이번에는? 영화! 멤버모두 영화 마니아답게 수많은 영화 제목들을 하나의 스토리로 제창조한 기발한 곡이다.

 

7. London (작곡: Tablo)

 

2005년 런던 지하철 폭탄테러사건을 상징적인 테마로 잡은 몽환적인 연주곡. 후렴구에서 “Increase the peace (평화를 증가시키자)”라고 외치는 목소리가 반복된다. 테러와 전쟁의 모든 피해자들에게 바치는 곡이다.

 

8. Free Music (작곡: Pe2ny, 작사: Tablo, MYK)

 

몇 년전 타블로의 미니홈피를 통해 무료로 배포해 화제를 일으켰던 번개송 ‘Free Music’. 이번앨범에는 3절의 추가와
새로운 믹싱을 거쳐 완성작이 수록되었다. 간결하고 깔끔한 페니의 비트위에 타블로와 MYK의 위트넘치는 즉흥적 가사가 인상적인
곡.

 

9. Map the Soul [Worldwide Version] (작곡: DJ Tukutz, 작사: Tablo, MYK, Kero One)

 

앨범의 타이틀곡 Map the Soul의 인터내셔널 버전. MYK와 미국 서부 언더그라운드 힙합의 실력자 Kero One이
참여하였다. 4월에 시작하는 에픽하이의 월드투어를 대표하는 곡이 될 이 작품은 이미 미국, 일본과 유럽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10. 8 by 8, Part 2 [Bonus Track] <Pieces, Part One>

 

앨범의 수록곡 8 by 8, 그 두 번째 버전. 이번에는 한국 언더그라운드 힙합의 주축 8명이 호흡을 나눴다. 새로운
8명의 래퍼들이 말하는 8마디의 생각들… 첫 번째 버전과 비교해 듣는 재미도 제공하는 이번앨범의 보너스 트랙.

————————————————————————————————

글에도 있지만 이번 에픽하이 앨범은 아티스트의 손에서 아무런 중간단계도 거치지않고 리스너들의 귀로 바로 흘려들어가게 된다.

자기들 스스로도 상당한 위험성을(자금적으로?) 안고 추친해가고 있는 이번 프로젝트에 ‘우리 곧 망할것 같아’ 라며 푸념하고있기는 하지만 진정한 자기들만의 스타일을 가진 아티스트로써 발돋움하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 뭐 나 혼자만의 생각이니…

어쨋든 에픽하이라는 음악을 좋아하게 된건 얼마 되지 않았지만 그들의 음악과 그들의 생각과 행동에 무한한 지지를 보낸다.

3월 27일 mapthesoul.com을 주목하라~~~


Tags

디노

2006년부터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누군가 오지는 않지만 혼자 이 드넓은 인터넷 세상에서 작은 공간을 꾸며가고 있습니다.

Related Article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Protected with IP Blacklist CloudIP Blacklist Clou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Back to top button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