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od

오랜만에 한 스테이크

오랜만에 혼자 보내는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여 스테이크를 굽기 위해 마트에 들렀는데 그냥 고기를 살까 시즈닝된 걸 살까 고민하다가 시즈닝된 걸 처음으로 사 봤다.
물론 집에 와서 후추랑 소금을 조금 더 뿌렸는데, 결론은 좀 짯다.

 

소고기는 생긴 것도 참 이쁜것 같다. 비싸서 그런가.

그렇게 지글 지글 구워 본다.

외형은 아주 잘 구워졌다.

 

파인애플과 기타 채소들도 구워서 곁들임.

첫번째는 실패한 스테이크다.
너무 덜 익혀서…

두번째 한 건 시간을 조금 더 들여 구웠더니 아주 만족한 스테이크가 되었다. 오랜만에 하다보니 감을 잃었는데, 한달에 한번 정도는 사치를 부려 볼까 한다.

 

Tags

디노

2006년부터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누군가 오지는 않지만 혼자 이 드넓은 인터넷 세상에서 작은 공간을 꾸며가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Protected with IP Blacklist CloudIP Blacklist Clou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heck Also

Close
Back to top button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