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rts

110809, 롯데 vs 넥센, 사직야구장

올 시즌 처음으로 야구장에 갔다왔다.
부산 간김에 친구들과 사직으로~~~
흐린날씨가 비가 오지 않을까 걱정했지만 다행이 오진 않았고 덥지 않게 잘 봤다.
들어가기 전에 피자 한판이랑 쥐포, 오징어와 맥주를 사서 들어갔다. 야구장에서 먹을거 없으면 심심하지~~

*사진만 편하게 보실려면 클릭하세요.

오랜만이군 사직 야구장


몸푸는 중인 롯데 선수들
유난히 눈에 띄는 요정 이대호


오늘의 선발 라인업.
유난히 관심이 집중이 되었던 경기이기도 하다. LG에서 넥센으로 이적후 첫 선발경기를 가진 심수창.


경기 시작전 화이팅하는 롯데 선수들… (이대호는 뭘 보시나?) 
하지만..


오늘의 선발 투수 송승준!


수비요정 이대호


넥센 팬인데 이분 목소리가 비지정석에 있는 꼭데기까지 들릴정도였다.
넥센은 이분한테 감사해야 할듯 싶은데


뭔가 잘 안 풀리네 이거…


선발 18연패(맞나)중이던 심수창 롯데 상대로(-_-) 승리를 거두며 연패의 사슬을 끊고야 말았다.
잘 던지고 들어갈때 많은 사람들이 박수치는 훈훈한 광경이..
나중에 보니 인터뷰때 눈물까지 보였다니, 마음고생이 얼마나 심했을까.



전준우와 김주찬.


첫타석에 솔로홈런을 친 김주찬을 맞이하는 롯데.
하지만 이 점수가 끝이었다. -.-


육중한 체구의 이대호! 심판 2배는 되는거 같네 ㅋㅋ


야구의 꽃(?) 치어리더! 
멀리서나마.. 


롯데에서 넥센으로 트레이드 된 김민성. 
잘 해라~


경기장 정리중


사직에서 투수교체시 미니쿠퍼가 선수들을 운송한다. -ㅁ-
물론 홈팀만

 

선수들이 나오길 가디리는 팬들….금방 안 나올꺼 같아서 그냥 나왔다.경기도 지고 해서… 야구보러가면 다 지네. -ㅁ-

DSC_5516.jpg


앞으로 5할정도만 하면 포스트시즌 진출이 가능한데 과연….

Tags

디노

2006년부터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누군가 오지는 않지만 혼자 이 드넓은 인터넷 세상에서 작은 공간을 꾸며가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Protected with IP Blacklist CloudIP Blacklist Clou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Back to top button
Close